꿀맛성경&해피홈
꿀맛성경&해피홈
아이디:
비밀번호:
 AUTO




| 전체 | 육아정보 (107) | 이유식 (59) | 생활정보 (20) | 공지 (3) |
Blooming Lycoris Incarnata
- I am    2006-08-31 18:05:33
- Talking About   먼저 만족하고 안심할 것

아주 평범하게 생각하면 사람들은 즐거운 시간만 보내며 살 수는 없습니다.
이런 의미에서 약간의 인내가 필요한 경우가 있음을 인정해야 할지 모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감히 인내가 불필요하다고 말하는 것은 현재의 인내보다는 나중에 보다 중요한 것이 있따는 사실을 알아주었으면 하는 마음에서입니다.

인내보다 중요한 것은 바로 '만족하는 것'과 '안심하는 것'입니다. 그런데 이 세상에는 만족하기까지 참아야 할 때, 안심하기까지 불안을 견뎌야 할 때가 너무 많은 것 같습니다.

몸과 마음이 만족감으로 충만해지는 경험을 거듭하면 인내를 강요 받지 않아도 자연히 만족감을 느낄 때를 기다리며 지낼 수 있게 됩니다.

나중에 만족감을 느낄 수 있을 때를 기대하며 고통 따위는 전혀 느끼지 않고 아무렇지도 않은 얼굴로 지낼 수 있습니다.
또한 불안 속에서도 공포에 떨지 않고 불안의 원인을 정확히 파악하여 그것을 해결할 수 있게 됩니다.

그러므로 '만족하는 것'과 '안심하는 것'을 멀리 내팽개치고 무조건 인내를 강요하는 것은 현명하지 못한 방법입니다.
따라서 타인에게든 자신에게든 가능하다면 인내를 강요하지 않는 게 좋습니다. 적어도 자신에게만은 불필요한 인내를 강요하지 맙시다.

어릴 때부터 지금까지 주위의 많은 사람들과 상황들이 당신에게 강요해 온 수많은 인내로부터 당신의 마음을 하나씩 풀어 줍시다.

괜찮아요! 참지 않아도 멋진 인생을 사는 방법, 원활한 인간관게 속에서 밝게 사는 방법, 원대한 꿈을 향해 한 걸음씩 걸어 나가는 방법은 있으니까요.

그러므로 우선 참지 않아도 된다고 당신의 마음속에 확실히 입력시켜 주세요.

- 가나모리 우라코의 '참으로 마음이 편안해지는 책'중에서

글목록


  [필독]새로운 게시판으로 [2]
188   아이가 세상에서 처음 만나는 동화책 고르기    2008/03/27 2364
187   학습에 필요한 3가지 요소    2008/03/27 2267
186   자식이란 무엇인가?    2007/04/24 2625
185   애정 없는 질책은 의욕을 꺾는 ‘독약’2    2007/04/24 2859
184   욕심쟁이 임금님    2007/04/24 2553
183   신체검사    2007/04/24 2533
182   물건을 마구 버려요    2007/04/24 2542
181   진짜 사고인가? 창의적 사고인가?    2007/04/24 2504
180   아기와 광고    2007/04/24 2514
179   아이들의 말을 열심히 들어주자!    2007/04/24 2486
178   아이와 함께 책을 읽어라    2006/08/31 2613
  먼저 만족하고 안심할 것    2006/08/31 2508
176   아이들이 말썽을 피우는 이유    2006/08/31 2624
175   예절 바른 아이가 사회성도 높아요    2006/08/31 2529
글목록 1 [2][3][4][5][6][7][8][9][10]..[13] >>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Ruvin

꿀맛성경 해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