꿀맛성경&해피홈
꿀맛성경&해피홈
아이디:
비밀번호:
 AUTO




| 전체 | 육아정보 (107) | 이유식 (59) | 생활정보 (20) | 공지 (3) |
Blooming Lycoris Incarnata
- I am    2007-04-24 15:41:20
- Talking About   물건을 마구 버려요

안쓰는 물건을 정리해서 바로 누구를 주던지 버리도록 하였습니다.
“이것도 필요 없어요”, “이것도 버릴래요” 신나게 버리던 아이가 ‘이것은 할머니가 준 것’, ‘이것은 애지중지 모은 돈으로 산 것’, ‘이것은 소풍갔다 올 때 산 것’, ‘이것은 고모가 선물 주신 것’ 하고 뒤적뒤적 합니다. 의미를 생각할수록 애착이 가고 쉽게 휙 버릴 수가 없게 됩니다.
남이 보기에 하찮은 것도 아이에게는 유난히 아끼는 것이 있으며 부서진 장난감도 간직하는 것이 있게 마련입니다.
모두 나름대로 이야기와 사연이 있기 때문입니다.
동화책에 산 날짜와 장소를 써 주거나 조그만 물건이라도 그 안에 담긴 사연을 떠올리고 이야기를 만들어 주면 물건을 간직하고 아끼게 될 것입니다.

출처: 아아세상

글목록


  [필독]새로운 게시판으로 [2]
188   아이가 세상에서 처음 만나는 동화책 고르기    2008/03/27 2384
187   학습에 필요한 3가지 요소    2008/03/27 2288
186   자식이란 무엇인가?    2007/04/24 2641
185   애정 없는 질책은 의욕을 꺾는 ‘독약’2    2007/04/24 2875
184   욕심쟁이 임금님    2007/04/24 2571
183   신체검사    2007/04/24 2551
  물건을 마구 버려요    2007/04/24 2556
181   진짜 사고인가? 창의적 사고인가?    2007/04/24 2518
180   아기와 광고    2007/04/24 2530
179   아이들의 말을 열심히 들어주자!    2007/04/24 2503
178   아이와 함께 책을 읽어라    2006/08/31 2632
177   먼저 만족하고 안심할 것    2006/08/31 2524
176   아이들이 말썽을 피우는 이유    2006/08/31 2648
175   예절 바른 아이가 사회성도 높아요    2006/08/31 2547
글목록 1 [2][3][4][5][6][7][8][9][10]..[13] >>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Ruvin

꿀맛성경 해피홈